공학하는 여자들

공학하는 여자들

  • 자 :손소영, 임혜숙, 최진희, 이레나, 김정선
  • 출판사 :메디치미디어
  • 출판년 :2017-12-06
  • 공급사 :(주)북큐브네트웍스 (2018-08-21)
  • 대출 0/5 예약 0 누적대출 1 추천 0
  • 지원단말기 :PC/스마트기기
  • 듣기기능(TTS)지원(PC는 추후 지원예정)
  • 신고하기
  • 대출하기 미리보기 추천하기 찜하기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의 시대,

한국 최고의 여성 공학자들



논문 피인용 세계 상위 1% 과학자에 3년 연속(2015~7) 선정된 최진희 교수 등 다섯 명의 저자들은 ‘올해의 여성과학기술자상 수상자’들이다. 한국에는 ‘과학 하는 여자’도 적지만, ‘공학 하는 여자들’은 더욱 드물다. 이 책은 저자들이 어떻게 공학이란 낯선 세계에 발을 들여놓았는지, 거기서 어떻게 현실의 과제를 해결하고 있는지 그 과정을 생생하게 보여준다.



저자들의 전공 분야는 빅데이터, 칩 개발, 환경 독성, 의료기기, 영양역학으로 4차 산업혁명과 관련성이 높다. 그들의 활약상을 통해서, 왜 지금 시대에는 학제 간, 사람 간에 소통을 해야 결과를 얻게 되는지 알 수 있다. 여성으로서 어려움을 겪었지만 극복해온 모습을 통해서, 여성 후배들은 일과 삶의 지혜를, 여중고생들은 롤 모델을 발견할 것이다.





공학을 만나기까지, 그리고

공학으로 세상을 바꾸기까지



과학과 공학의 가장 큰 차이는 무엇일까? 공학은 자연과학에 바탕을 두면서 현실 사회의 문제를 풀어낸다. 이를테면, 자연과학이 우주와 생명 현상의 비밀을 추구한다면, 공학은 우주선을 설계하고 의료기기를 개발한다. 이 매력적인 공학에 저자들은 어떻게 발을 들여놓았을까? 특이한 점은 다섯 명의 저자 중 세 명이 대학 졸업 후 진로를 공학으로 바꾸었다. 이들은 뜻밖에도 ‘순수 과학’에서 재미를 못 느끼고 적성을 탓하다가, 공학에 눈을 떴다.



학창 시절(80년대)의 대학교수들은 수학과 과학 이론을 공부해야 하는 이유를 알려주지 않았다. 다가서기도 어려워서 물어볼 수도 없었다. “왜 해야 하지?” 동기부여가 필요했던 이들에게, 딱 필요한 만큼 이론을 적용하고 상상하는 대로 현실을 바꾸는 공학은 그야말로 맞춤했다. 개발자가 되기도 하고, 더 나아가서 직접 공장을 세우고 벤처 기업가로 변신했다. 『공학하는 여자들』은 한국 최고의 여성 공학자들의 어린 시절과 학창 시절 외에, 직업 선택뿐 아니라 각자의 연구 분야까지 흥미롭게 풀어낸다.





3년 연속 인용 1% 논문부터

벤처 창업을 하기까지



[산업공학자 손소영] 그토록 바라던 수학과에 들어갔는데, 전혀 재미를 못 느꼈다. 학교를 포기하려다가, 산업공학 공부에 수학이 도움 된다는 얘기를 듣고 남의 과 수업을 듣기 시작했다.



[전자공학자 임혜숙] 세계적인 벨 연구소와 시스코에서 칩 개발자로 활약했지만, 그 이전에 국비 유학 선발 시험에는 네 번 떨어졌다. 달리 유학 갈 방법이 없어서 계속 시험을 쳤다.



[환경공학자 최진희] 논문 피인용 세계 상위 1% 과학자에 3년 연속(2015~7) 선정되었다. 하지만 환경 분야에 ‘오믹스’를 처음 적용하는 터라 자신의 연구 방법에 불안감을 품고 있었다.



[의공학자 이레나] 어릴 적엔 옷과 춤에 관심이 컸다. 물리학과를 졸업 후 승무원에 도전하기도 했다. 지금은 의료기기를 개발하는 의공학자이자, 대중 판매를 위해 벤처 기업을 운영한다.



[식품영양학자 김정선] 한국인의 식습관과 질병의 관계를 연구한다. 첫째 아이를 돌보기 위해, 실험을 하지 않아도 되는 ‘영양역학’으로 전공을 바꾸었다. 앞으로 빅데이터 분석을 지향한다.





4차 산업혁명과 여성 공학자, 여성 엔지니어



공대를 선택하는 여학생이 적은 이유로는, ‘공학은 남성의 영역’ ‘여자가 기계를 다루는 건 이상해’라는 편견이 가장 클 것이다. 사실 IT 소프트웨어 원리의 기반인 ‘알고리즘’을 발견한 사람(에이다 러브레이스)도, 무선 통신기술을 만들어 ‘와이파이’ 발전에 큰 기여를 한 사람도 여성(헤디 라마)이었다. 《공학 하는 여자들》은 편견에 맞선 여성 공학자 다섯 명의 일과 삶을 통해 공학은 원래 여성의 분야라고 ‘쿨’하게 선언하는 듯하다. 아직도 “여자가 공학을?” 하며 고개를 갸우뚱하는 사람들에게, 공학을 선택하길 주저하는 여학생들에게 롤 모델을 제시하는 필독서이다.

- 한화진?_?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소장



‘과학??하는?여자들’?중에서?특히?‘공학?하는?여자들’에?주목해야?할?이유는?무엇일까요??첫째,?4차?산업혁명의?최전선에?공학이?있기?때문입니다.?둘째,?그럼에도?여전히?여성?공학도는?부족합니다.?마지막으로,?새로운?시대의?공학에선?그간?여성이?보여줬던?융·복합적인?특징이?매우?큰?장점으로?발휘될?것이?확실합니다.??

- 기획자 서문 중에서





*올해의 여성과학기술자상:

우수한 연구개발성과로 과학기술발전에 이바지한 여성과학기술인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한다.

지원단말기

PC : windows 계열의 active x를 지원하는 컴퓨터입니다.

전용단말기 : b-815, b-612만 지원 됩니다.

스마트기기 : 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기기 입니다.
★찜 하기를 선택하면 ‘찜 한 도서’ 목록만 추려서 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