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자102] 프리슈가 들려주는 꿀벌의 집단행동 이야기

[과학자102] 프리슈가 들려주는 꿀벌의 집단행동 이야기

  • 자 :황신영
  • 출판사 :자음과모음
  • 출판년 :2013-04-16
  • 공급사 :(주)북큐브네트웍스 (2017-08-31)
  • 대출 0/5 예약 0 누적대출 0 추천 0
  • 지원단말기 :PC/스마트기기
  • 듣기기능(TTS)지원(PC는 추후 지원예정)
  • 신고하기
  • 대출하기 미리보기 추천하기 찜하기

꿀벌은 단순히 꿀을 모으고 벌집에 모여 사는 곤충 아닌가?



《프리슈가 들려주는 꿀벌의 집단생활 이야기》는 동물 행동학자 프리슈가 꿀벌을 관찰하고, 연구했던 내용을 직접 들으며 꿀벌에 관한 모든 것을 알 수 있다.



일벌, 수벌, 여왕벌의 생김새가 다른 이유는 집단 내에서 각자의 역할에 따른 것임을 알게 되고, 이러한 역할 분담으로 그들이 어떻게 집단을 유지해 가는지를 알 수 있다. 또한 하늘에서 일어나는 여왕벌과 수벌의 특이한 짝짓기 방법인 혼인 비행을 소개한다. 혼인 비행은 하늘로 날아오른 여왕벌이 수벌을 유혹하는 향기 물질 페로몬을 공기 중에 뿌리고, 이 향기에 이끌려 모여든 수벌들과 짝짓기를 하는 방식이다.



꿀벌에게도 기억력과 사고력이 있을까? 프리슈는 이를 알아보기 위한 실험을 소개하고, 꿀벌에게도 기억력과 사고력이 있다는 것을 증명하며 모양, 색깔, 냄새를 구별할 수 있다는 것을 알려 준다. 또한 꿀과 꽃가루가 있는 곳의 거리에 따라 원형춤과 8자춤을 추고, 특히 8자춤을 출 때에는 일정 시간 춤을 추는 횟수를 달리하여 다른 꿀벌에게 더 자세한 거리를 알려 주고, 태양과 먹이와의 각도를 나타내어 방향을 알려 주는 방법으로 의사소통한다는 것을 알게 된다.



꿀벌이 만드는 물질 중 우리에게 유용한 것은 무엇이 있을까? 벌꿀과 꽃가루만을 생각했다면 오산이다. 이 책에서는 꿀벌이 만드는 유용한 물질로 벌꿀, 꽃가루 외에 로열젤리, 프로폴리스, 밀랍, 벌침 등을 소개한다. 또한 꿀벌과 식물이 서로 어떤 관계를 맺으며 살아가고 있는지, 꿀벌이 생태계에 미치는 영향은 어떤 것이 있는지를 알 수 있다.



따라서 《프리슈가 들려주는 꿀벌의 집단생활 이야기》를 통해 단순히 꿀을 모으고 벌집에 모여 사는 줄로만 알았던 꿀벌의 체계적이고 과학적인 생활 방식을 엿볼 수 있으며, 이러한 바탕에는 꿀벌에게 학습 능력과 기억력, 사고력이 있기 때문이라는 것을 알게 될 것이다.





이 책의 구성 및 장점



― 꿀벌에 관한 모든 것을 알려 줄 뿐만 아니라 동물 행동학이라는 학문에 대해서도 알 수 있게 해 준다.

― 개정된 교육과정을 반영하여 각 수업마다 연관되는 교과연계표를 삽입하였다. 즉, 교과 공부에도 도움을 주도록 하였다.

― 각 수업마다 ‘만화로 본문 읽기’ 코너를 두어 각 수업에서 배운 내용을 한 번 더 쉽게 정리할 수 있게 하였다.

― 꼭 알아야 할 중요한 용어는 ‘과학자의 비밀노트’ 코너에서 보충 설명하여 독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 ‘과학자 소개 과학 연대표 체크, 핵심 내용 이슈, 현대 과학 찾아보기’로 구성된 부록을 제공하여 독자에게 본문 주제와 관련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였다.
지원단말기

PC : windows 계열의 active x를 지원하는 컴퓨터입니다.

전용단말기 : b-815, b-612만 지원 됩니다.

스마트기기 : 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사용할 수 있는 모바일 기기 입니다.
★찜 하기를 선택하면 ‘찜 한 도서’ 목록만 추려서 볼 수 있습니다.